Local Service Marketplace를 향한 조용한 움직임이 시작되다…

0
944

E-Commerce 양대 산맥인 Amazon과 eBay의 Local Service Marketplace 런칭

온라인과 오프라인의 융합! 현재, Consumer Internet Service를 장악하고 있는 키워드이다. 메신저와 결제의 융합, SNS와 커머스의 융합 등등 곳곳에 융합할 꺼리(?)들이 널려 있다. 이번에 다루어보고자 하는 융합은 바로 상품(Product)과 서비스(Service)의 융합!!이다.

그동안의 상품 거래와 서비스 거래는 분리된 것이었다. TV를 살려면 Amazon에서 검색하고, 아이폰 수리 서비스를 찾아보기 위해서는 Yelp에서 검색하는 식이었다.

그런데 Amazon이 지난 11월 24일(현지 시각) “Amazon Local Services”라는 로컬 서비스 마켓플레이스를 런칭했다.(현재는 미국 내 9개 주에서만 이용 가능하다) 이는 지난 6월부터 Reuters, WSJ 을 통해 제기되어온 Amazon이 올해 말 경에 로컬 서비스 마켓플레이스를 런칭할 것이라는 루머가 가시화된 것이다. 이제 Amazon은 Black Friday에 평면 TV를 판매하는 것은 물론, 이 평면 TV를 벽걸이형으로 설치해 줄 사람까지 연결해주기를 원한다. Amazon은 Product listing과 별개로서, Local Service Provider와 이들이 수행할 수 있는 서비스(ex.TV wall mountings, fan installations)들을 카테고리 별로 보여주며 검색도 지원한다.

Amazon Local Service 런칭 (Source: Amazon)
Amazon Local Services 런칭
(Source: Amazon)

“Amazon Local Services”을 서비스하는 9개 주에 거주하는 사람이라면, 천장 선풍기(ceiling fans)나 TV mounts 등 특정 상품을 검색하는 경우에 상품 리스트 뿐만 아니라 검색하면 하기와 같이 이를 설치해 줄 전문가 리스트를 함께 보여준다.

Amazon Local Service 이용 화면  (Source: recode.net)
Amazon Local Services 이용 화면
(Source: recode.net)

여기서 오른쪽 상단의 “Shop Now” 버튼을 클릭하면, Local Service Provider의 이름, 서비스 제공 가격, 리뷰(Yelp 리뷰 포함)를 보여주는 화면이 나타난다.

Amazon은 1,000달러 또는 그 이하 가격의 서비스에 대해서는 20%의 수수료를 수취하고, 1,000달러 이상의 서비스에 대해서는 15%를 수취할 것이라고 한다. 또한 ‘15년 중반까지 Seller의 monthly subscription fee는 면제해준다고 하고 있다. 또한 모든 Service Provider는 Background Check를 통과해야 하며, 라이선스 등의 자료를 제출해야 한다고 설명하고 있다. “Amazon Local Services”에는 배관공, 자동차 수리공, 리모델링 전문가 등의 Handymen은 물론 보컬 트레이닝, 요가 강사 등의 Tutor 등을 포함해 매우 다양한 Service Provider가 참여하도록 Listing의 대상 역시 확대 될 것이다.

한편 eBay도 “Amazon Local Services”와 유사한 ‘eBay Hire’를 Amazon보다 1년 빠른 지난해 11월 런칭했었다. 영국에서 먼저 테스트 한 뒤에 미국 시장에 파일럿 버전으로 런칭한 것이다. 여타의  로컬 서비스 마켓플레이스와 마찬가지로, 전문가가 자신이 잘 하는 분야에 대해 소개하는 프로필 페이지를 개설한다는 점에서는 동일하다. 단, eBay의 경우는 전문가들이 그들의 서비스를 eBay.com 상에서 Local shopper에게 직접 광고할 수 있도록 했다는 점에서 차이를 보인다. 유저가 특정 제품을 검색하면, 결과 페이지에서 관련 상품은 물론 전문가들의 프로필을 노출시켜주는 방식이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축구화를 구입하고자 하면 사용자의 zip code에 따라 축구 코치(eBay Hire 플랫폼에 등록된 전문가)를 추천해주는 것이다.

“Amazon Local Services”, “eBay Hire”를 통해 볼 수 있는 것은 E-Commerce 사업자들이 상품 판매는 물론, 로컬 서비스 거래까지 양 축을 다 잡겠다는 의미이다. 즉, 거래 대상이 상품이던지 서비스던지 구분 없이 모든 Commerce transaction을 장악하겠다는 것이다. 상품 판매와 로컬 서비스 거래를 연계시키겠다는 이들의 전략은 로컬 서비스 마켓플레이스라는 신규 영역으로의 진출로 다시 해석될 수 있다.

 

왜 Local Service Marketplace 영역에 진출하려는가?

첫째, 상품 판매를 주 목적으로 하는 E-Commerce 비즈니스는 면도날처럼 수익이 얕은(razor thin margins) 비즈니스로 인식되고 있는 가운데, 서비스 거래는 마진율 향상을 기대해 볼 수 있는 요소이기 때문이다. 서비스 거래의 속성 상 재고 관리, 배송 효율화 등을 위한 투자가 불필요하다. 자사 서비스 플랫폼 내 충분한 서비스 공급자들을 확보해고 거래를 활성화할 수 있는 장치들을 마련해 놓으면 되기 때문에 스타트업들도 여럿 진출해 있는 영역이다.

둘째, 서비스 산업은 미국 GDP의 68%를 차지하고 있으며, 5개의 직업 중 4개가 서비스직일 정도로 규모가 크지만, 지금까지의 E-Commerce는 상품 판매, 리테일을 중심으로 성장해왔기 때문에 향후 서비스 산업이 온라인化되었을 때의 성장 잠재력이 높다. 때문에 로컬 서비스 마켓플레이스에 대해 Untapped, 또는 Unsolved 영역으로 평가되어 왔었다.

Amazon, eBay 양대 E-Commerce 사업자의 로컬 마켓플레이스 시장 진출을 다루는 기사마다 이들이 Yelp나 Angie’s List를 상대로 경쟁하게 될 것이라고 보도하고 있다. 더 나아가 로컬 서비스의 수요자와 공급자를 연결해주는 신규 플랫폼과의 경쟁도 무시할 수 없다. 최근 들어 이들 플랫폼에 투자가 집중되고 있다는 점도 주목할 만하다.

  • ž   Pro.com – 집 소유주가 집 구조 개선 등의 수리를 하고자 할 때 견적을 요청하고 전문가를 찾을 수 있는 플랫폼 (’14. 9월, 1,400만 달러 투자 유치, Amazon CEO인 Jeff bezos 투자 참여)
  • ž   Thumbtack – 소비자와 다양한 전문가를 연결해 주는 플랫폼 (’14. 8월, 1억 달러 투자 유치)
  • ž   Handy – 최근 Handybook으로 서비스 명을 변경. 소비자와 Handymen을 연결해주는 플랫폼 (’14. 6월 3,000만 달러 투자 유치)
  • ž   Homejoy – 소비자와 집안 청소부를 연결해주는 플랫폼 (’13. 12월, 3,800만 달러 투자 유치)

 

Local Service Marketplace에서는 무엇이 중요한가?

"마켓플레이스"는 전형적인 일반 소비자(Demand side) – 서비스 공급자(Supply side)로 구성된 전형적인 플랫폼 모델이다. 양 side 중에서도 특히 서비스 공급자 Pool, 즉 Supply side를 먼저 확보해야 하는 구조로서, 로컬 서비스 공급자를 확보하는 것이 중요한 경쟁력이 된다. 서비스 공급자를 확보하는 방안은 경쟁사 대비 가격적인 메리트를 준다거나(저렴한 등록비 및 수수료 등), Vertical한 Marketplace로 특화해 고도의 기술을 가진 전문가들에게 매력도를 높이는  방안 등이 있다.

Local Service Marketplace 플랫폼 (Source: ROA Consulting)
Local Service Marketplace 플랫폼
(Source: ROA Consulting)

하지만 Supply-side를 확보하려는 경쟁 역시 Demand-side와 무관한 것이 아닌데, 이를 테면 Supply-side들도 Demand-side가 충분히 형성되어 있지 않으면 해당 플랫폼에 등록하기를 꺼려 할 것이기 때문이다. Amazon, eBay가 후발주자로서 로컬 서비스 마켓플레이스 영역에 진출하는 것이기에, 양 대 E-Commerce 사업자는 “고객 기반”을 앞세워 Supply-side를 끌어들이려는 전략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유저들이 남기는 서비스 후기, rating 등이 또 다시 서비스 제공자의 매출 향상으로 연결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Demand-side의 중요성 역시 무시할 수 없다. (어쩌면 가장 확실하게 Supply-side를 끌어들일 수 있는 방안일 수도 있다.)

로컬 서비스 영역에서 Yelp 이후로 Vertical Marketplace가 다양하게 등장하고 있는 가운데, 이들이 보유한 first mover advantage는 Amazon, eBay의 등장으로 인해 사라지게 될 것인가? 아니면 또 다른 방향의 진화를 이루어낼 것인가? 아직 답하기는 이른 시점이지만, 로컬 서비스가 온라인化되고, 모바일 플랫폼으로 편입되는 과정에 대한 업계의 관심이 지대하다는 사실은 분명해 보인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