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rbnb가 next eBay가 되고, Uber가 next Amazon이 될 수 있다?

0
946

Airbnb could be the next eBay, and Uber could be the next Amazon…

공유 경제(Collaborative Economy, Sharing Economy)라고 불리는 대표적인 스타트업인 "Airbnb"와 "Uber"를 두고 흥미로운 전망이 제기되었다. Airbnb for Cars, Airbnb for Office space... 등등 "Airbnb for XXX", "Uber for XXX"라는 식의 카피캣 서비스가 무수히 많이 등장하고 있고 투자 유치 소식도 꽤나 많이 들리고 있기 때문에, 공유 경제 모델이 앞으로 어떻게 될지 궁금했던 차에 이러한 파격적인(?) 전망에 눈길이 끌렸다. 바로 Altimeter Group의 파트너이자 애널리스트인 Jeremiah Owyang의 주장인데, 일부를 소개하고자 한다.

 

사회에 전반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중요한 4가지 트렌드는?

Jeremiah Owyang은 먼저 오늘날의 사회에 전반적으로 나타나고 있는 중요한 4가지 트렌드를 소개하고 있는데, 찬찬히 읽어보면 공감할 수 있는 트렌드들이다.

① Global에서 Personalized – local로의 변화

일반적으로 소비자들은 배송 비용이 없는 개인화된 Local 경험을 원하고 있음. 특히 Airbnb와 Uber와 같이 Low-Cost Crowd에 힘입어 글로벌 레벨에서 경쟁하는 로컬 마켓플레이스가 인기를 얻고 있음

② Idea & Media에서 Goods & Service로의 변화

첫 번째 Social Connection은 아이디어나 미디어를 나누는 것이었으나, 다음 단계로는 동일한  Tool을 이용해 상품과 서비스를 공유하는 것임

③ Corporation에서 Crowd-powered Institutions로의 변화

Sharing Startup의 서비스들로 대중들이 연결됨에 따라 사람들이 원하는 것을 전통적인 기업이 아닌, 서로(Peer-to-peer)에게서 얻게 됨

④ Latent Delivery에서 On-Demand로의 변화

Amazon의 경우 3-5일 배송이거나 하루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나, Uber와 같은 On-Demand 서비스로 인해 소비자들의 Needs가 실시간으로 해결되고 있음

 

Airbnbsharing marketplace for everything이 될 수 있을까?

Airbnb는 여행자가 렌트할 수 있는 로컬 장소와 경험 등을 개인화하여 제공하고 있다. 즉 Airbnb가 제공하는 서비스는 Local 수준의 것이지만, 보유하고 있는 재고가 전세계에 흩어져 있는 global marketplace인 셈이다. Airbnb는 거대한 Marketplace이기 때문에 Crowd, 즉 Host와 Guest가 원하는 어떠한 상품이나 서비스의 조합도 구상해볼 수가 있다.

예를 들어 Airbnb는 레스토랑, 로컬 상점 운영자, 예술가 등과 제휴를 맺어 Airbnb에 투숙하는 Guest/Traveler들에게 보다 더 완결적인 여행 경험과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도울 수 있다. 여행자에게 Tour Guide를 제공하는 ‘Vayable’과 같은 스타트업을 인수 또는 제휴하는 시나리오도 가능하고, 더 나아가 Host를 위한 Home Cleaning Service를 제공하는 스타트업인 ‘HomeJoy’와 인수 또는 제휴하는 시나리오도 가능하다. 이러한 경험이 일반화되면 예를 들어 Host가 Guest Room을 위한 가구를 구입하고자 할 때 eBay가 아닌 Airbnb를 통해서 구입할 수도 있을 것이다.

 

Uberon-demand delivery service for everything이 될 수 있을까?

On-demand Black car 서비스를 제공하는 Uber는 지난 여름 아이스크림 트럭을 갖고 33개 도시에서 On-demand로 디저트를 배달했다. 이것이 처음이 아니라 지난 발렌타인데이에는 장미 부케 배달을 했었고, 지난해 South by Southwest 컨퍼런스에서는 같은 형태로 BBQ를 배달했었다.

물론 이러한 일회성 이벤트에 대해 Local-level의 프로모션이라고 취급할 수도 있지만, Uber가 사람이 아닌, 식자재나 의류 등의 상품(Goods)을 운반(?)하는 on-demand Delivery 비즈니스를 한다고 해도 전혀 이상한 것이 아니다. 이를 위해 Uber에 모인 Crowd를 Local-level의 배달 인력으로 활용할 수도 있을 것이다. Uber는 사용자들이 필요로 하는 어떤 것이든 On-Demand로 제공하며 Lifestyle 브랜드를 추구해 갈 것으로 보인다.

 

마치며..

혹자는 Airbnb와 Uber가 현재 공유 경제 모델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업체라 하더라도 Next eBay, Next Amazon이라고 전망하는 것에 대해 무리수라고 판단할 수도 있을 것이다. eBay와 Amazon도 현재 E-Commerce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사업자로서 결제, 물류, 모바일 커머스, Data 분석, 상품 추천 등 다방면에서의 혁신을 주도하고 있기 때문이다.

물론 수년 내로 Airbnb와 Uber가 E-Commerce에서 eBay나 Amazon만큼의 영향력을 행사하기는 어렵겠지만, E-Commerce의 미래가 단순히 웹에서 상품을 주문하고 수일 뒤에 배송 받는 수준이 아닌, Local(Offline) 거래를 E-Commerce로 편입시켜 Data화하고, 사용자들에게 즉각적인 만족감을 주는 방향으로 발전하고 있다면 전혀 불가능한 전망은 아닌 것 같다.

Jeremiah Owyang의 전망에 대해 맞다 틀리다를 말하기에 앞서 Crowd가 시장에 주는 영향력에 대해 진지하게 고민해 볼 필요가 있을 것이다. 아마 거의 모든 사업자가 Crowd 기반의 Collaborative Economy 모델 도입을 고려해야 하는 시점이 도래할 것은 분명해보인다. (이미 보수적일 것만 같은 Venture Capital 업계에서도 "Kickstarter"나 "Angelist"와 같은 플랫폼이 되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고, 컨설팅 산업에서도 Crowdsourcing 요소를 적용해 이슈를 해결하는 "Wikistrat"이라는 서비스가 등장하고 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