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종 육류, 어패류의 품질과 신선도를 체크한다, PERES

0
3742

Overview

1. 서비스(제품)명/기업명:PERES/ ARS Lab LTD(London, UK)

2. 서비스출시일:2014년4월

3. 서비스 내용 (iOS/Android):일명 ‘전자 코’로 불리는 PERES는각종 육류와 어패류의 품질 및 신선도를 체크할 수 있음. 디바이스에 온도, 습도, 암모니아 및 냄새를 유발하는 유기화학물을 감지하는 4개의 센서가 탑재되어 있어, 파악된 정보는 스마트폰 및 태블릿PC로 전송되어 앱에서도 신선도를 확인할 수 있음. 스마트폰 크기의 기기로 휴대성이 좋으며, 음식물에 기기를 갖다 대기만 하면 되는 간단한 조작 방법이 특징임

4. 서비스 실적:인디에고고(Indiegogo) 크라우드펀딩 기간동안 468개 가량의 제품을 판매함

5. 수익모델:하드웨어 판매 (150달러)

6. 투자관련

-       총 투자금액:7만 7,556달러

-       최근 투자 유치 현황:`14. 4월부터 5월까지 인디에고고(Indiegogo)를 통해 크라우드펀딩을 실시하였으며, 초기 목표치인 5만 달러를 상회하는 7만 7,556달러의 투자금을 최종적으로 유치하여 155%의 성공을 거둠

Service/Product Video


 

Usage Process

1) 식재료의 신선도 및 품질 측정

- 신선도 및 품질을 측정하고 싶은 식재료에 PERES 기기를 가져다 대고 버튼을 누르면 기기 내 장착된 4개의 센서가 각각 온도, 습도, 암모니아 및 휘발성 유기화학물을 측정함

- PERES는 센서로부터 수집한 식재료 정보를 분석한 후, 블루투스를 이용해 해당 데이터를 사용자의 스마트폰 및 태블릿에 탑재된 PERES앱으로 전송함(*하기 이미지는PERES 홈페이지 참조)

peres1

2) 해당 식재료의 구체적인 정보 파악 및 공유 가능

-사용자는 전송된 정보를 통해 해당 음식의 신선도와 식중독을 유발하는 물질 포함 여부 등을 파악할 수 있음. 분석된 정보는 한 눈에 보기 쉽게 그래프 및 차트로 제공되며 사용자는 이를 바탕으로 해당 식재료의 섭취 여부를 결정함

- 페이스북(Facebook), 트위터(Twitter), 구글+(Google +)로 정보를 공유할 수 있음

peres2

 

창업자 배경 및 역량

1. 창업(자) 배경
- 설립자인 Augustus Alesiuna는 매해 7,600만 명의 미국인이 음식과 관련된 사고를경험하고 이 중 5,000명이 죽음에 이른다는 통계를 접한 후 PERES를 제작하기로 결정함

2. 기술 역량:Data Collection, Data Analytics

3. 향후 계획
-N/A

ROA Comment

1. 고객에게어떤가치/효용을제공하는가?
-
WHO에 따르면, 200가지 이상의 질병이 음식으로부터 발병되며매년 전 세계 인구의 3분의 1이상이 식중독에 한 번 이상 걸리는 것으로 확인됨. 이처럼 사람의 코로는 식별하기 어려운 식재료의 신선도 및 품질 등을 자세하게 분석하여 식중독 등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음

-소비자의 경우, 식재료를 구매하기 전 미리 제품의 상태를 파악하여 불량품 구매를 방지할 수 있으며, 식품 유통업체는 수시로 제품의 신선도를 체크할 수 있어 소비자들에게 최상의 식재료를 공급할 수 있음

2. 기존의 어떤 문제/불편을 해결하는가?
-후각이 발달하지 못하거나 코에 질환이 있는 사용자는 스스로 냄새를 맡고 식재료의 섭취 여부를 결정하는 것 자체가 어려웠음.PERES는 이러한 사람들을 위해 제2의 코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전망됨

-90%이상의 미국인이 유통기한을 잘 인식하지 못해 유통기한이 아직 남은 음식물을 폐기한 경험이 있음. 또한 미국인 중 40%는 유통기한이 지난 음식물을 섭취한 경험이 있다고 답함. PERES를 이용하면 이처럼 부적절한 음식 섭취 방법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낭비되는 음식물의 양을 줄일 수 있음

3. BM의 국내 적용 가능성은?
-국내 식중독 사고는 반 이상이 초〮중〮고학생들이 차지할 정도로 교내에서 발생하는 비중이 높음. 실제로 2010년 전체 식중독 환자 대비 학생 비율은 48%였으나 2014년에는 56%까지 치솟으며 식중독에 대한 경각심을 불러일으키고 있음. 아직 국내에는 음식물 부패를 감지하는 센서가 개발되지 않았기 때문에 학교를 대상으로 B2B 서비스를 실시할 경우, 고정적인 수익원을 확보할 수 있음

-최근 안전하고 좋은 먹거리를 섭취하려는 트렌드가 확산되면서 더 많은 소비자들이 식재료의 유통기한 및 품질에 대한 꼼꼼한 잣대를 들이대고 있음. 이와 같은 소비 트렌드 속에서 PERES는 음식 및 조리분야의 독자적인 영역을 구축할 수 있으며 탄탄한 소비자층을 확보할 가능성이 농후함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