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인터넷 미디어의 지형을 바꿀 국제적 이슈 3가지 정리

제가 운영하고 있는 후크바이럴은 매년 초에 곧 다가올 비디오 마케팅 트렌드에 대한 정보를 전달해 왔습니다. 그럴때마다 보통 7가지 또는 10가지 포인트들로 압축된 리스트를 만들어 어떤 기술들이나 매체들로 인해 만들어질 새로운 트렌드를 예측해 왔습니다. 하지만 올해는 오직 3가지 포인트만 선별해서 전달해 드리고자 합니다. 그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얼마전 맞이한 2018년은 우리가 오랫동안 겪여왔던 여느해와는 달리 비디오 마케팅 분야에 있어서 매우 혁명(?)적인 한 해가 될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렇게 생각하는 이유는 우리나라의 비디오 마케팅 분야에 있어서 엄청난 영향을 줄 수 있는 국제적인 이슈 3가지가 있기 때문입니다. 이 3가지 게임체인저들을 미리 공유하는 것이 10여년간 비디오 마케팅을 해 온 우리 후크바이럴의 책임이라 생각했습니다. 어떤 내용들은 글을 읽으시는 분들을 조금 혼란스럽게 만들수도 있겠지만 이와는 반대로 앞으로 불어닥칠 큰 변화가 종종 큰 기회로 귀결된다는 관점으로 읽어주신다면 매우 긍정적인 요소로 작용될 수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버티컬플랫폼의 소중한 독자분들에게 여러분들의 경쟁자보다 이 큰 변화에 대해 미리 준비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드린다면 더할나위 없이 보람된 일이라 생각하며 이야기를 시작하도록 하겠습니다.


유튜브 스타, 토크쇼 호스트, MIT 과학자, 정치인들.. 서로 매우 다른 이 네 분야의 사람들이 매우 걱정스럽게 보이는 이유는 왜 일까요? 이것이 저희가 처음 이야기할 주제입니다. 수년간 미국의 인터넷은 정부 기관인 FCC(미국 연방통신위원회)에 의해 규제되어 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의 임기 기간에 인터넷은 공공자산으로 여겨졌기 때문에 ISP(인터넷 서비스 사업자,한국에는 KT, SK브로드밴드, LG파워콤 등이 있다)들은 특정 웹사이트나 인터넷 사업자들에게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있어 편향성을 보일수가 없었습니다. 다시말해 그들이 야후를 선호한다고 해서 구글의 접속 속도를 낮출수가 없었던 것입니다. 이것이 바로 망중립성의 핵심적인 내용입니다. 하지만 지난해 12월 14일부로 FCC는 망중립성 원칙을 전격 폐지하였습니다. 이것은 ISP들이 ‘빠른 인터넷 속도’를 필요로 하는 회사들에게 원하는대로 특정한 요금을 부가할 수 있게 되었다는 의미이기도 합니다.

Pro-Net Neutrality advocates gather by FCC headquarters demanding that Commissioner Tom Wheeler ban any fast lane path for the internet on May 15, 2014 in Washington, D.C. John Shinkle/POLITICO

 

이를 통해 인터넷 서비스 사업자들이 제공하는 서비스들의 품질이 더욱 개선되어질 것이라는 점입니다. 미국의 경우 많은 지역들이 오직 한 개의 ISP만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ISP들이 돈을 벌 수 있는 기회가 매우 한정적입니다. 인터넷 망을 제공하는 서비스는 어떤 특정한 사업자가 다른 업체에 비해 월등히 나은 서비스를 제공해 줄 수 있는 기술이 아니기 때문에 굳이 새로운 인터넷 사업자들이 그 지역에 들어온다고 하더라도 기존의 사업자를 바꿀만한 확실한 인센티브가 없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망중립성 폐지로 인해 각각의 ISP들에게 자율권이 주어지게 된다면, 새로운 경쟁구도가 형성되어 관련 산업의 기반이 더욱 개선되어지게 될 것이고 이것이 재투자로 이어져 모든 사람들이 더욱 빠른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된다는 것이 옹호론자들의 이야기입니다.

궁극적으로 미국에서의 망중립성의 폐지에 대한 반대론자와 옹호론자들은 모두 같은 상황을 우려하고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정보의 독점입니다. 한 쪽은 Verizon과 같은 인터넷 서비스 사업자들에 대한 우려이고 다른 한쪽은 Google이나 Facebook과 같은 기업에 의한 시장 독점을 우려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러한 이슈가 우리나라에서의 비디오 마케팅 분야에 어떤 중요한 시사점을 던지고 있는 것일까요? 물론 Verizon과 같이 한국에서 큰 영향력을 가지고 있는 회사가 아니라면 해당되는 내용은 아니겠지만, 유튜브를 가지고 있는 Google이나 인스타그램을 가지고 있는 Facebook과 같은 회사들이 미국에서 더 많은 경쟁을 마주하게 될 것이라는 상황속에서 만약 ‘두 회사에 의한 독점체제’가 Bing이나 Yahoo(Verizon이 소유) 혹은 Amazon과 Netflix와 같은 경쟁사들에 의해 위협받게 된다면 우리나라의 두 거대한 플랫폼인 Naver나 Daum 역시도 이 두 거대한 회사들 사이에서 더욱 다양하게 경쟁할 수 있는 상황이 조성 될 수 있음을 의미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 시점이 바로 Naver나 Daum이 자신들만의 비디오 플랫폼을 더욱 Developing하기에 적기로 보인다고 생각합니다.

 

망중립성의 폐지가 크게 이슈화 되기 이전부터 인터넷상의 비디오 업계를 두 회사가 독점하는 것이 끝나간다는 것은 미국의 많은 마케터들 사이에서 이미 공유된 내용입니다. Amazon과 Netflix가 Facebook이나 Youtube가 영향력을 행사하던 영역에 들어오기 시작하면서 마케터들은 자신들의 비디오 콘텐츠를 배포할 채널이 많다는 사실을 점점 인지하기 시작했습니다. 보다 구체적으로 Amazon이 자체 비디오 사이트를 만들고 있다는 이야기도 있습니다. 심지어 그 사이트의 이름을 ‘AmazonTube’로 상표 출원해서 Youtube와 법적 소송 단계에 있다는 소식도 들립니다.

이커머스 분야에 있어서 넘사벽이라고 할 수 있는 Amazon은 이미 Facebook이 지난 수년간 이미커스와 관련하여 큰 관심을 갖고 진행했던 여러 시도들을 어렵지 않게 할 수 있는 포지션에 있습니다. 여기에 더해 Amazon은 ‘AmazonPrime’이라는 채널을 통해 오리지널 비디오 콘텐츠들을 제공하고 있으며, 곧 모든 사람들이 자신들의 비디오를 업로드할 수 있는 채널을 만들기까지 오래 걸리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습니다. 이러한 시도들이 Facebook과 Youtube가 가지고 있지 않은 Amazon만의 강점(이커머스+오리지널 콘텐츠)들을 더한다면 짧은 시간안에 두 회사의 독점 체제를 무너뜨릴 수 있는 강력한 경쟁자가 될 수 있습니다. 망중립성 폐지와 새로운 비디오 플랫폼들이 떠오르기 시작하면서 Google과 Facebook 모두 스스로의 경쟁력을 제고해야 하며 그렇지 않다면 지금과는 다른 강력한 경쟁자들이 더해진 상황들을 지켜봐야만 하게 될 것입니다.

유럽에서의 인터넷은 미국에서와는 매우 다른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습니다. 유럽연합은 올해 5월부터 시행할 GDPR을 발효시켰는데 이는 소비자들의 정보가 수집되고 사용되는 것을 강력하게 규제하는 것과 관련된 내용입니다. 여러분은 결제할 때 ‘동의함’이라고 쓰여있는 체크박스에 체크하는 내용들에 대해 잘 알고 계신가요? 이제 유럽에서는 이러한 내용들에 대해 소비자가 무엇에 대해 동의하는지 보다 알기 쉽도록 제시해야만 합니다. 이 뿐만 아니라, 홍보를 하는 사람들은 그들이 이런 소비자들의 정보를 사용하는데 있어서 새롭게 발효되는 강력한 법의 규제 내에서만 활용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점이 비디오 마케팅 분야에 시사하는 점은 무엇일까요? 유럽에서의 비디오 마케터들은 앞으로 지금과같은 소비자 리타게팅을 하기 어려워졌습니다. 다시말해 개인 정보 접근이 어려워졌기 때문에, 여러분의 관심사를 명확히 알고 이 관심사에 맞는 비디오들이 뉴스피드에 떠오르게 되는 것을 이전보다 많이 볼 수 없게 되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러한 상황은 각각의 소비자들이 가장 관심있어하는 데이터에 의존하여 비디오 마케팅을 진행하는 Facebook에게는 좋은 소식이 아닌 것처럼 보입니다. 이는 곧 사람들의 사생활이 더욱 보호 받을 수 있다는 점도 있지만 이전처럼 개인에게 적합한 광고들이 제공되지 못하게 된다는 점은 이 정책이 우리와 같은 마케터들에겐 양날의 검이라고 말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모든 국가들은 데이터가 어떻게 수집되는지와 관련한 자국의 법령을 가지고 있습니다. 유럽에서 이 정책이 시행되면 소비자들과 마케터들은 이 새로운 정책에 대해 자신들만의 의견을 내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전세계의 많은 국가들이 유럽에서 벌어질 이 정책에 대한 과정과 결과들을 지켜보며 자신들의 국가에 접목할 것인지를 결정하게 될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는 단순히 유럽에만 국한된 이야기로 볼 수 없으며 향 후 우리나라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부분이라 생각하며 앞으로 관심을 갖고 지켜봐야 할 것입니다.

이번 시간에 우리는 미국과 유럽에서 벌어지고 있는 인터넷 환경의 변화를 예의주시하며 2018년에 어떠한 변화가 일어날지에 대해 예측하는 시간을 가져봤습니다. 다시한번 정리하자면..

1.) 망중립성의 폐지 : 인터넷 서비스 사업자(ISP)들은 Google과 Facebook으로 집중되어져 있는 독점 체제를 무너뜨릴 환경을 마련하게 되었다는 것입니다.

2.) 두개 회사의 독점(Duopoly)의 종말 : Amazon과 Netflix가 facebook과 Google(Youtube)에 대적하는 주요 경쟁사로 떠오르게 되었습니다.

3.) GDPR 발효 : 올 해 5월부터 유럽에서 시행될 이 정책은 ISP나 (기업의) 마케터들로부터 소비자들의 데이터를 돌려받아 이를 다시 소비자들에게 되돌려주는 것입니다.

이러한 3가지 큰 이슈는 앞으로 전 세계적으로 큰 충격파를 보낼 것이며 단순히 비디오 마케팅 분야를 넘어서 소비자들에게 있어 비디오가 어떻게 또 어디서 소비되어지는의 상황도 지금과는 매우 다른 큰 변화가 일어나게 될 것입니다. 이와같은 이슈들이 2018년도 한 해동안 발생할 모든 사소한 변화에도 민감하게 반응하고 대응하는 사람들에게는 큰 기회를 제공해 줄 것이라 생각합니다.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captain@hookviral.com
2008년부터 오로지 비디오 콘텐츠를 활용한 바이럴 마케팅 비즈니스만 해 온 바이럴 비디오 마케팅 전문가. '후크바이럴' 이라는 바이럴 비디오 마케팅 전문 대행사의 대표이사이며, 대학교/기업/대학생 마케터들을 대상으로 한 강의를 통해 국내외 비디오 마케팅 사례에 대한 좀 더 인사이트 있는 정보를 전달하고 공유하는 활동을 하고 있다. 현재 다양한 대기업의 브랜디드 바이럴 비디오 마케팅 전략수립-실행을 전문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글쓴이의 게시물 더 보기]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