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사는 여성들을 위한 부착형 스마트 시큐리티 디바이스, Secual

Overview

1.    서비스(제품)명/기업명: Secual / Secual (Tokyo, Japan)

2.    서비스일: 2015년 6월(‘16년 2월부터 제품 배송 예정)

3.    서비스 내용: 별도 배선이 필요 없어 누구나 손쉽게 사용 가능한 부착식 홈 시큐리티 디바이스. 개폐 여부 및 진동, 충격도 감지하여 게이트웨이와 스마트폰 앱으로 통지해 줌. 스마트폰 앱 상에 침입 경보가 감지되면, 사전에 등록된 가족이나 이웃에게 침입 사실이 즉시 전달됨. 게이트웨이는 경보 알람을 크게 울려서 침입자를 위협하는 역할을 담당함. 1대 당 초기 설치비용 1만엔과 월 정액 980엔이라는 저렴한 가격이 특징으로 꼽힘

4.    서비스 실적: ‘15년 8월부터 일본의 크라우드펀딩 사이트 Makuake를 통해 자금조달을 개시, 1주만에 300만엔을 모금하였음. 현재 조달금은 600만엔을 넘어선 상태임

5.    수익모델: 하드웨어 판매

6.    투자관련

-       총 투자금액: N/A

-       최근 투자 유치 현황: '15년 12월, Adventure, AMBITION을 비롯한 개인 투자자들로부터 제3자 증자 방식을 통해 약 6,000만엔의 자금을 조달하였음

 

Service/Product Video


 

창업자 배경 및 향후

1.    창업(자) 배경

- 통상 10~15분이 걸려 실질적인 방범은 되지 않으면서 높은 비용이나 까다로운 가입 절차 등 여러 문제점을 지닌 경비회사에 의존하지 않고, 사람들간의 연결을 바탕으로 범죄를 방지할 수 있는 ‘소셜 시큐리티’ 개념을 실현시키고자 함

2.    BM 카테고리: Smart Device & IoT, Home Security, Smart home

3.    향후 계획

- 내년 2월 정식 출고를 목표로 개발 단계에 돌입한 상태임. 공개 API를 개발하여 비디오 카메라 등과의 연동 계획도 검토 중으로 알려짐

 

 

ROA Comment

 

-  고급 제품으로만 여겨져 왔던 홈 시큐리티 디바이스를 비교적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게 했으며, 서비스 구조 및 가입 절차도 간소화하여 누구나 이해하고 활용하기 쉽도록 함. Secual은 사람 간 네트워크를 활용해 효율적인 보안책을 구현한다는 점이 특징임. 한편, 혼자 사는 여성들을 겨냥한 제품인 만큼 MUJI, MONDO 등 생활용품 디자인에 다수 참여한 바 있는 Miyake Design의 깔끔한 디자인도 인기 요인 중 하나로 꼽힘

- 창문 또는 현관문의 개폐 여부뿐만 아니라, 가속도 센서를 탑재해 진동 및 충격 감지도 가능하기 때문에 다양한 활용 시나리오를 생각해볼 수 있음. 소규모 점포에서도 방범을 목적으로 활용이 가능하며, 미술관 또는 박물관 등에서 전시품 도난 방지용으로 도입할 수도 있겠음. 방범 목적만이 아니라, 멀리 떨어져 사는 노년층 부모님의 안부를 확인하는 데에도 유용할 것으로 보임

 

 

 

 


jhkim@roaconsulting.co.kr
로아컨설팅의 컨설턴트로 현재 데이터베이스 사업부문에서 신규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 분석, 트렌드 트랙킹, 어드바이저리 서비스를 맡고 있다. 통신사업자의 기술전략 수립, 신규 사업모델 개발 프로젝트에 다수 참여한 바 있으며, 해외 신규 BM 벤치마크를 통해 국내 기업들에게 새로운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데 매진하고 있다. 고려대학교에서 일어일문을 전공하였으며, 특히 일본 스타트업/벤처 시장에 대한 관심이 높다.

[글쓴이의 게시물 더 보기]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