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 YouTube 크리에이터를 연결해주는 매칭 사이트, iCON CAST

Overview

1.    서비스(제품)명/기업명: iCON CAST / Ruby Marketing, Inc. (Tokyo, Japan)

2.    서비스일: 2015년 1월

3.    서비스 내용(Web): YouTube 크리에이터와 기업(광고주)을 매칭해주는 서비스. 기업에서 모집 요건을 입력한 뒤, 그에 알맞은 크리에이터들을 선발해 광고 영상 제작 및 홍보를 의뢰 가능한 크라우드소싱 플랫폼임. iCON CAST는 각 크리에이터들의 시청자 층 분석 및 평균 시청 시간 등의 정보를 기업에 제공하여 크리에이터 선발 과정을 지원함

4.    서비스 실적: 현재 플랫폼에 등록된 크리에이터 수는 1,350명 이상임. 지난 3월 iCON CAST를 통해 매칭을 실시한 가계부 앱 ‘Dr.Wallet’의 경우, 총 36명의 크리에이터가 선발되어 다양한 use case를 담은 홍보영상을 YouTube 상에 공개했음. 동영상이 공개된 지 3주 만에 10만회 이상 재생되었으며, 같은 기간 앱 다운로드는 2,000건 이상 증가함

5.    수익모델: 중개 수수료(기업이 크리에이터에게 지급하는 비용의 25%를 수취하는 구조임)

6.    투자관련

-       총 투자금액: N/A

-       최근 투자 유치 현황: '15년 11월, 일본 벤쳐 캐피탈, Genuine Startups 등으로부터 제3자할당증자를 실시해 총 8,000만엔을 조달하였음

 

 

Service/Product Video

 

 

 

창업자 배경 및 향후 계획

1.    창업(자) 배경

- 현재 iCON CAST를 운영 중인 Ruby Marketing, Icn.는 전(前) Google 출신자들이 모여 만든 광고∙마케팅 회사로, Google에서도 불가능한 광고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목표임

2.    BM 카테고리: Media&Contents, Ads, Crowdsourcing

3.    향후 계획

- 최근 조달한 자금을 바탕으로 개발시스템 강화 및 영업·마케팅을 적극 전개해나갈 예정

 

 

ROA Comment

 

-  MCN과는 조금 차별화된 형태로 1인 크리에이터 시장에 개입한 iCON CAST의 BM에 눈길이 가는 바임. iCON CAST는 기업들과 1인 크리에이터들을 매칭해주고 수수료를 수취해가는 중개 사이트로, 양쪽의 니즈를 적절히 만족시켜주는 플랫폼으로써 인기를 얻고 있음. 최근 국내외에서 유행하고 있는 MCN과 같이 크리에이터들을 관리해주고 광고 수익을 나눠 갖는 수익모델은 갖추고 있지 않음

-  iCON CAST는 기업과 개인을 직접 연결해주는 크라우드소싱 플랫폼에 더욱 가깝다고 볼 수 있음. 기업 입장에서는 최소 1만엔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신선한 기획의 홍보 영상 제작이 가능함. 연예인 못지않은 영향력을 갖추고 있으면서 각각 다양한 시청 층을 보유한 크리에이터들을 적절히 활용함으로써, 자사에서 타겟팅하고 있는 사용자층 사이에서의 인지도를 끌어올릴 수 있음

-  크리에이터들은 자신의 스타일에 부합하는 모집요건을 골라 응모하면 됨. 평소의 동영상 스타일 그대로 제작하면 되기 때문에 기업과 서로 조건을 주고 받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불필요한 마찰을 줄일 수 있음. iCON CAST는 의뢰 기업으로부터 수수료를 수취하는 구조이기 때문에 크리에이터 입장에서는 무료임. 뿐만 아니라, 광고 수익은 100% 본인이 가져갈 수 있음. 또한, 자연스레 다른 크리에이터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이어져 신규 콘텐츠를 확보해 나가는 동시에 새로운 팬층 확대도 기대할 수 있음

 

 


jhkim@roaconsulting.co.kr
로아컨설팅의 컨설턴트로 현재 데이터베이스 사업부문에서 신규 플랫폼 비즈니스 모델 분석, 트렌드 트랙킹, 어드바이저리 서비스를 맡고 있다. 통신사업자의 기술전략 수립, 신규 사업모델 개발 프로젝트에 다수 참여한 바 있으며, 해외 신규 BM 벤치마크를 통해 국내 기업들에게 새로운 인사이트를 제공하는 데 매진하고 있다. 고려대학교에서 일어일문을 전공하였으며, 특히 일본 스타트업/벤처 시장에 대한 관심이 높다.

[글쓴이의 게시물 더 보기]

Leave a Comment